전자정부 누리집 입니다.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통합검색 열기 전체메뉴 열기 사이트맵 열기
메뉴 닫기

수족관 돌고래, 만지거나 올라타지 마세요

보도자료 게시글 보기

보도자료 게시글의 부서, 담당자, 전화번호,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부서 해양생태과 담당자 최재용 전화번호 044-200-5315
등록일 2022.11.24. 조회수 255
첨부파일

수족관 돌고래, 만지거나 올라타지 마세요

- 「동물원 및 수족관의 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동물원 및 수족관의 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11월 24일(목)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돌고래 등 수족관 동물에 올라타거나 만지는 행위가 앞으로 금지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는 수족관 해양동물의 사육환경과 복지를 개선하기 위해 환경부, 국회와 함께 「동물원 및 수족관의 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을 추진해왔다. 지난해 7월 노웅래 의원의 대표발의안 등 12건의 개정안이 제안되었고, 11월 24일(목)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되었다.

 

이번 개정법률안에 따라 수족관의 동물복지를 저해하는 행위가 금지된다. 죽이거나 상해를 입히는 등의 직접적인 학대행위는 물론이고, 오락이나 흥행을 목적으로올라타기, 만지기, 먹이주기 등 수족관 동물에게 불필요한 고통이나 스트레스를 가하는 행위가 금지되고, 보유동물을 다른 시설로 임의로 이동하여 전시하는 행위도 제한된다.

 

아울러, 일반인의 관람을 허용할 경우 질병이 발생하거나 폐사될 가능성이 높은 해양동물은 보유하거나 전시할 수 없게 된다. 해양수산부는 하위법령 개정을 통해 고래류를 수족관에서 보유·전시하는 것을 금지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수족관에서 새롭게 고래를 보유하여 전시할 수 없게 된다.

 

* 현재 남아 있는 고래류는 법 적용 대상에서 제외(총 21개체)

 

또한, 새로 수족관을 개장하거나 다른 수족관을 인수하려는 경우 해양동물에게 필요한 적정한 시설과 사육환경을 갖추어 해양수산부 장관 또는 시·도지사에게 별도의 허가 * 를 받아야 하며, 전문 검사관을 통해 시설과 사육환경의 적정성을 확인받아야 한다.

 

* 기존에는 관할 시·도에 등록만 하면 수족관업 영위가 가능

 

정도현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관은 “이번 법 개정을 통해 수족관 해양동물에 대한 복지가 보다 개선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개정사항이 차질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하위법령 및 세부 규정을 조속히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컨텐츠 정보만족도 조사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담당부서 : 홍보담당관
  • 연락처 : 044-200-5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