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열기 전체메뉴 열기 사이트맵 열기
메뉴 닫기

무허가 어업으로 나포되면 어업허가 즉시 취소

보도자료 게시글 보기

보도자료 게시글의 부서, 담당자, 전화번호,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부서 지도교섭과 담당자 김용태 전화번호 044-200-5569
등록일 2021. 2.24. 조회수 487
첨부파일

무허가 어업으로 나포되면 어업허가 즉시 취소
- 수산관계법령 위반행위 행정처분 강화, 2월 25일부터 시행 -

 

  앞으로 외국의 배타적경제수역(EEZ)을 침범하여 조업하다가 나포되거나, 어선을 대체 건조한 후 기존 노후어선의 폐기 등 조치결과를 제때에 제출하지 않으면 어업허가가 즉시 취소된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이와 같이 일부 행정처분을 강화하여 개정된 ?수산관계법령 위반행위에 대한 행정처분의 기준과 절차에 관한 규칙?을 2월 25일(목)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는 그동안 외국과의 어업에 관한 협정을 지키기 위해 ?수산관계법령 위반행위에 대한 행정처분의 기준과 절차에 관한 규칙?에 따라 우리 어선이 해당 국가의 해역을 침범하는 경우 어업정지 수준의 행정처분을 내리고 있었다. 그러나, 최근까지도 우리 어선이 무허가 조업으로 외국에 나포되는 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해양수산부는 이러한 사례의 재발을 방지하는 한편, 행정처분의 실효성을 강화하여 어업인의 준법조업 인식을 높이기 위해 이번 규칙 개정을 추진하게 되었다.


  주요 개정 내용을 살펴보면, 먼저, 우리 어선이 외국과의 어업에 관한 협정이나 일반적으로 승인된 국제법규 및 외국의 수산관계법령을 위반한 경우에 대한 행정 처분을 구체화하고 강화한다. 지금까지는 나포된 경우나 그 밖의 경우 모두 동일하게 어업정지 처분하였으나, 앞으로는 무허가로 침범조업하다 나포된 경우에는 1차 위반 즉시 어업허가를 취소하고, 그 밖의 경우에는 어업정지 기간을 최대 60일에서 90일까지 강화하여 처분한다. 단, 외국의 어업허가를 받고 조업하던 중에 나포되는 경우는 제외한다.


  또한, 무등록 노후 어선의 운항으로 인한 어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노후 어선의 폐기 등을 조건으로 신규 어업허가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조치결과를 제출하지 않은 경우, 기존에는 2차 위반 시 어업허가가 취소되었으나, 앞으로는 1차 위반 시 바로 어업허가가 취소되도록 하였다.


  아울러, 행정처분 절차를 집행하는 경우 해당 어선이 계류할 항구를 지정하기 위해 처분 대상자와 미리 협의하도록 했는데, 행정처분 지연을 목적으로 의도적으로 협의를 피하는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어업인이 2회 이상 계류 항구 지정 협의에 응하지 않은 경우 협의를 완료한 것으로 본다는 단서를 추가하여 행정처분이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하였다.


  조일환 해양수산부 어업자원정책관은 “이번 수산관계법령 행정처분 기준 강화로 우리 어선의 외국 수역 침범 조업 행위에 대한 실효성 있는 처분이 가능해 질 것으로 본다.”라며, “이를 계기로 어업인들의 준법조업 의식이 높아지고 자발적으로 어업질서를 확립하는 문화가 정착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URL복사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컨텐츠 정보만족도 조사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담당자 : 홍보담당관
  • 연락처 : 044-200-5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