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알림·뉴스 > 새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구글에 공유하기 네이버블로그에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 공유하기 프린트

미래 해사산업 이끌어 갈 해양인재 찾는다

보도자료 게시글 보기
부서 해사안전정책과 담당자 한승현 전화번호 044-200-5841
등록일 2018. 9.13. 조회수 173
첨부파일

미래 해사산업 이끌어 갈 해양인재 찾는다
- 해수부, 9. 14. 서울에서‘2018 모의 IMO 총회’경진대회 개최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9월 14일(금) 서울 중소기업 DMC 타워에서 ‘2018 모의 IMO 총회’를 개최한다.

 

‘모의 IMO 총회’는 해양분야 국제기구에 대한 청년들의 관심을 높이고, 미래 해사산업을 주도할 우수한 인재를 발굴하는 경진대회이다. 이 대회는 2015년에 처음 개최되었으며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였다.

 

모의 IMO 총회는 전국의 대학생들로 구성된 11개 팀(3인 1조)이 국제해사기구(IMO)*에서 논의되는 자율운항선박, 온실가스 감축 등 해사분야 현안에 대해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 선박안전 및 해양오염방지 등에 관한 60여개 국제협약 및 1,950여종의 결의서를 관장하는 UN 전문기구

 

이번 대회에서 참가팀이 발표하는 주제는 ▲ 자율운항선박 도입에 따른 기존 국제협약의 개정방향 ▲ 해사·해운 분야의 블록체인* 기술 도입을 위한 제언 ▲ 온실가스 감축 등 해양환경 보호 정책방향 등이다. 각 팀은 발표를 통해 해사분야 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하며 의제해결 능력을 겨루게 된다.

 

* 가상화폐거래 내역을 기록하는 장부로, 신용이 필요한 온라인 거래에서 해킹을 막기 위한 기술로 사용되며 해상 사이버보안 분야 등에도 접목 가능


해양수산부는 당일 심사를 통해 대상 1팀, 최우수상 1팀, 우수상 1팀, 특별상 8팀을 선정하여 시상할 계획이다. 대상팀에는 해양수산부장관상 및 상금 500만 원과 함께, 국제해사기구(IMO) 본부 견학과 회의 참관의 특전을 부여한다. 대상팀은 IMO 본부가 있는 영국 런던으로 떠나 국제해사기구의 174개 회원국이 모여 국제해사·해운·조선 분야 현안에 대해 논의하는 생생한 현장을 참관하게 된다.

 

* 참관일정은 대상팀과 협의하여 정할 예정

 

해양수산부는 이 대회를 통해 우리나라 해양의 미래를 책임질 유능한 인재들이 해사, 해운 및 조선업계에 관심을 가지게 되고, 해사분야 국제전문가로 나아가기 위한 경험을 쌓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운열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우리 젊은이들이 이번 대회를 통해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마음껏 펼칠 수 있기를 바라며, 해양수산부는 앞으로도 미래 해사산업을 주도할 해양인재를 발굴하는 데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2018 모의 IMO 총회 개요 >

 

 

 

? 일시 : 9. 14.( ) 09:30 17:30

? 장소 : 중소기업 DMC 타워 ( 서울 마포구 소재 )

? 참석자 : 본선 참가 11 개 팀

? 주요 행사내용 : 국제 해사분야 현안 해결을 위한 방안 발표 , 시상식 등

 

목록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