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알림·뉴스 > 새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구글에 공유하기 네이버블로그에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 공유하기 프린트

서아프리카 해적 위험 높아져... 해적 경계강화 당부

보도자료 게시글 보기
부서 해사안전관리과 담당자 방종화 전화번호 044-200-5853
등록일 2018. 8. 9. 조회수 378
첨부파일

서아프리카 해적 위험 높아져... 해적 경계강화 당부 
- 해수부,‘2018년 상반기 전세계 해적사고 발생 동향’발표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10일(금) ‘2018년 상반기 전 세계 해적사고 발생 동향’을 분석하여 발표하였다.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올 상반기 전 세계에서 발생한 해적사고는 총 107건으로 전년 동기(87건) 대비 23% 증가했다. 이는 나이지리아, 가나, 베냉 등 서아프리카 기니만 해역에서의 해적사고가 전년 상반기 20건에서 올해 상반기 46건으로 크게 증가한 것이 주요 원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해적사고가 증가하면서 해적사고로 피해를 입은 선원 수도 136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0.4% 증가하였다. 특히 올해 발생한 인질 피해의 98%(100명)와 선원납치 피해(25명)는 모두 서아프리카 해역에서 발생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와 같이 최근 서아프리카 해역에서 해적행위로 인한 선원·선박의 피해가 급증함에 따라 나이지리아 등 기니만에 접한 국가는 다국적 연합훈련 등을 통한 해적대응을 강화하고 있으나, 선박피랍 및 선원납치 등 피해는 계속 발생하고 있다.

 

따라서 이 해역을 항해하는 선박은 연안으로부터 200마일 이상의 충분한 거리를 두고 항해하고, 해적행위 피해예방요령* 등 관련지침을 철저히 이행하는 등 피해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 위험해역 진입 전 통항보고 및 비상훈련실시, 해적침입방지시설 설치, 해적당직 등 경계활동 강화

 

최성용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관리과장은 “올해 들어 서부아프리카 해적활동이 급증하고 있어 서부 아프리카 해역을 항해하는 선박은 주의경계 활동에 각별한 관심을 가져야 한다.”라며, 선사들의 적극적인 해적피해 예방 활동 참여를 당부하였다.

목록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