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알림·뉴스 > 새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구글에 공유하기 네이버블로그에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 공유하기 프린트

(동정) 김영춘 해수부 장관, ‘세계해사의 날’ 각료급 회의 참석

보도자료 게시글 보기
부서 해사안전정책과 담당자 이창용 전화번호 044-200-5825
등록일 2018. 6.11. 조회수 436
첨부파일

김영춘 해수부 장관, ‘세계해사의 날’ 각료급 회의 참석 
- 50여 개국 장·차관 회의, 해운업단체 면담 등...친환경 · 스마트 해운 등 현안 논의 -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은 ‘2018 세계해사의 날’ 각료급 회의 참석, 국제해사기구(IMO) 사무총장 및 유럽 해운업·단체 면담 등을 위해 6월 11일(월)부터 6월 16일(토)까지 영국, 폴란드 등 유럽지역을 방문한다.
    
김 장관은 6월 14일(목) 국제해사기구(IMO) 협약 채택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폴란드와 IMO가 공동 개최하는 ‘2018 세계 해사의 날’ 행사(6.13~15, 폴란드 슈체친)에 참석한다. 김 장관은 50여 개국의 해운 · 해사 관련 부처 장 · 차관들과 각료급 회의를 통해 온실가스 감축, 자율운항선박, 사이버 보안 등 친환경 · 스마트 해운과 관련한 주요 이슈에 대하여 논의한다. 또한, 회원국들 간의 기술협력 강화와 개발도상국에 대한 지원방안도 모색할 예정이다.

 

기념행사 이후에는 카우 분 완(Khaw Boon Wan) 싱가포르 교통부 및 사회간접자본부 장관과 클레오파트라 돔비아-헨리(Cleopatra Doumbia-Henry) 세계해사대학 총장 등 주요 인사들과의 양자회담이 예정되어 있다. 이 외에도 포르투갈, 인도네시아, 중국 등 주요국의 장·차관급 인사들을 만나는 시간을 갖고, 해운 · 해사분야 우호협력을 증진할 계획이다.

 

김 장관은 세계해사의 날 참석에 앞서 6월 12일(화) 오전 국제해사기구* (IMO)를 방문하여 임기택 IMO 사무총장과 사무국 임원들을 만난다. 김 장관은 해양수산부와 IMO가 긴밀하게 협조해나갈 것을 당부하는 한편, 선박 온실가스 감축에 대한 구체적 실행방안과 IMO 회원국감사제도** 이행 등 주요 현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 선박안전 및 해양오염 방지, 보안 등에 관한 60여개 국제협약의 제?개정과 관련 결의서 1,950여종을 관장

 

** IMO 개별 회원국이 IMO 협약에 따른 국내 법령 · 제도 및 이를 이행하기 위한 행정조직 · 인력을 적절히 운용하고 있는 지에 대해 IMO 사무국 심사팀이 심사하는 제도로서 2016년부터 시행 중(우리나라는 2020년 심사 예정)

 

한편, 이 자리에서는 IMO 협약 이행 증진과 개도국 역량개발 등을 지원하기 위한 ‘Voyage Together’ 특별신탁기금(200만 달러)을 IMO에 전달하는 행사도 열린다. 해양수산부는 동 기금을 토대로 추진되는 사업이 IMO 이사국으로서의 우리나라의 위상을 제고하는 한편, 선박배출 온실가스 규제 등 국제협약의 제 · 개정 논의를 주도해 나가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같은 날 오후 3시에는 국제해운회의소, 국제벌크선주연합회, 국제유조선주연합회 등 국제해운단체와 동향분석전문기관(클락슨)과의 간담회를 갖는다. 이 자리에서 김 장관은 최근 국제해사기구의 안전 · 환경규제 강화에 따른 산업계 대응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우리 해운산업 재건에 미치는 영향이 큰 글로벌 해운 시장상황도 직접 확인할 계획이다.

목록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