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소식바다 > 새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인쇄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구글에 공유하기 네이버블로그에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 공유하기

속초항, 동해권 크루즈 중심지로 도약 위한 준비 마쳐

보도자료 게시글 보기
부서 항만개발과 담당자 정하나 전화번호 044-200-5024
등록일 2017. 8.30. 조회수 294
첨부파일

 속초항, 동해권 크루즈 중심지로 도약 위한 준비 마쳐
- 8.31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 완공... 환동해권 크루즈 산업 활성화 기대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국비 373억 원을 투입하여 지난해 4월부터 추진한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이 8월 31일(목) 완공된다고 밝혔다.

 

속초항은 지리적으로 ‘러시아 - 중국 - 일본 서안’을 잇는 환(環)동해 경제권의 중심에 위치해 있으며, 내륙으로는 설악산 등 우리나라의 대표적 관광 명소가 인접해 있어 동해권 크루즈 기항지로서 충분한 매력을 지닌 항구다. 현재도 7만 5천톤 급 크루즈선이 1년에 약 12회 기항하는 등 속초항을 이용하는 크루즈 관광객도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

 

이번에 새롭게 마련된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은 연면적 9,984㎡?지상 3층 규모로 지어졌다. 1층에는 입국장과 편의시설, 2층에는 출국장 및 면세점이 갖추어져 있고, 3층에는 유관기관 사무실 및 조경시설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어 크루즈 이용객들에게 국제공항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9월 21일(목)에는 이탈리아선사의 ‘코스타 네로오로만틱카’ 크루즈선 입항에 맞추어 준공식을 개최하며, 해양수산부와 강원도 및 관련기관, 속초 시민 등 약 300여 명이 참석하여 동해권 크루즈 중심지로서의 도약을 축하할 예정이다.

 

* 코스타 네오로만틱카 : 이탈리아 선사 코스타 선박 5.7만톤, 승선인원 1,800여명


이 외에도,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동안 10만톤 급 대형 크루즈선이 임시 기항할 수 있도록 속초항의 전면 수심을 9미터에서 10미터로 추가 준설하고 있으며, 올해 9월 말 준설이 완료되면 올림픽 기간 동안 국내 및 해외 방문객들의 교통 편의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명진 해양수산부 항만개발과장은 “국제 크루즈 터미널을 통해 속초항이 동해권 크루즈 중심지로서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며, “현재 추진하고 있는 속초항 수심 준설 공사도 다음달 완료되는 만큼, 평창 동계올림픽의 국내외 참여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목록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