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메뉴보기 이전메뉴보기

로케이션 HOME >

 

해수부, 2016년 수산물 수입통계 발표

보도자료 게시글의 부서,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부서 통상무역협력과 담당자 강원진 전화번호 044-200-5018
등록일 2017. 2.23. 조회수 3000
첨부파일

 

해수부, 2016년 수산물 수입통계 발표
- 수입량 2.4% 감소, 수입액 5.2% 증가... 명태, 연어 등 주로 수입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는 작년 수산물 수입량은 전년 대비 2.4% 감소한 537만 톤, 수입액은 5.2% 증가한 47.9억 불을 기록하였다고 밝히며 주요 수입품목과 수입국을 발표하였다.


  5대 수입 품목은 명태(4.2억불, 25.6만 톤), 새우(3.4억불, 6만 톤), 연어(2.6억불, 2.7만 톤), 낙지(2.4억불, 4.4만 톤), 오징어(2.0억불, 7.6만 톤) 순이었으며, 이 중 연어와 오징어 수입액이 각각 15%, 23%씩 증가하였다. 최근 회?초밥 등의 주요 재료인 연어에 대한 소비자 선호가 높아지고, 원양 오징어 생산량이 감소하면서 국내 생산만으로는 수요를 충당하기 어려워 수입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주요 수입 품목 변화에 따라 주요 수입국 순위에도 변동이 있었다. 지난 해 우리나라의 수산물 수입국 순위는 중국(12.3억 불, 82.2만 톤), 러시아(7억 불, 28.8만 톤), 베트남(6.2억 불, 14.6만 톤), 노르웨이(3억 불, 6만 톤), 미국(2.4억 불, 8.2만 톤) 순으로, 우리나라 연어 수입량의 대부분을 공급하는 노르웨이가 2015년 5위에서 4위로 한 단계 올라섰다.

 

  2015년과 비교하면 중국, 베트남, 노르웨이, 일본, 캐나다로부터의 수산물 수입액은 각각 6%, 7%, 37%, 21%, 35%씩 증가하였다. 반면 호주, 태국, 페루, 칠레 등으로부터의 수산물 수입액은 각각 19%, 13%, 12%, 7% 감소하였다.

 

  임지현 해양수산부 통상무역협력과장은 “건강식품인 수산물에 대한 선호 증가 추세가 계속되어, 앞으로 수산물 교역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안전하고 질 좋은 수산물 수입을 위해 수입관리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우리 수산물이 국내외의 소비자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수산업의 경쟁력 강화에도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